제목 조성훈님의 신문을 통해 알게된 이야기들(2021/08/31)
작성 작성자 : 전민동 (admin)
작성일 : 2021-08-31 15:55:47
조회수 : 135회
댓글수 : 0

1. 윤석열 후보는 “집권하면 대통령 집무실도 세종시에 마련하겠다”고 밝혔습니다. 윤 후보는 “행정부와 의회가 가까운 거리에서 소통함으로써 진정한 의회민주주의를 실현할 수 있는 계기가 마련돼 매우 기쁘다"고 말했습니다.
그건 그렇지만, 거기에서 댁이 일할 일은 절대 없을 것이라고 장담 함~

 

2. 심상정 의원이 “양당정치에 신물 난 국민이 너무 많다” 말했습니다. 심 의원은 “내년 대선에서 양당정치를 종식하고 미래로 나가는 정치 전망을 열어야 한다”며 “자신이 34% 지지율로 대통령이 될 것이다”라고 주장했습니다.
혹시 3.4%를 잘못 말한 것은 아닌지… 일단 나는 그렇게 이해가 감~

 

3. 김부겸 총리가 “과정이야 어떻든 국민 눈높이에 맞지 않는 공직자의 행위에 대해서는 이유와 지위 고하를 막론하고 강력 경고하겠다"고 말했습니다. 최근 논란이 된 강성국 법무부 차관의 과잉 의전 문제를 염두에 둔 것으로 보입니다.
국민 눈높이 참 어렵지? 그게 내 새끼면 시킬 일인가를 생각하면 돼~

 

4. 윤석열 후보를 공개 지지 선언했던 신평 변호사가 홍준표 의원을 겨냥해 "홍 의원의 정치적 뿌리인 박정희 씨를 어떻게 생각하는가"라고 공개 질의했습니다. 홍준표 의원이 윤 후보를 ‘배신자’로 지목한 데 대한 반박으로 보입니다.
어떻게 생각하긴 뭘 어떻게 생각해~ 윤이나 홍 이나 그넘이 그넘이지~

 

5. 대검찰청이 검찰의 '스폰서 문화' 확인 취지로 검사와 검찰 직원을 상대로 설문조사를 벌였지만, 응답률이 저조해 활용 불가 수준이었습니다. 이번 설문에 80%가 무응답이었으며 나머지 20%는 대부분 ‘청렴하다’고 답했습니다.
무응답 80%가 그나마 ‘청렴하다’고 답한 20%보다 양심적인 거지?

 

6. 도이치모터스 주가조작 의혹을 수사 중인 검찰이 윤석열 씨 부인 김건희 씨의 소환조사가 불가피하다고 결론을 내린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지난해 2월 김 씨 연루 의혹이 제기된 지 1년 6개월 만에 수사에 속도가 붙는 모양새입니다.
여태 소환 조사 한번 안 한 이유가 더 궁금하다. 이것들아~

 

7. 조비오 신부의 명예를 훼손한 혐의로 기소돼 1심에서 유죄를 선고받은 전두환 씨에 대한 항소심 4번째 재판이 열렸습니다. 고소인이자 조 신부의 조카인 조영대 신부는 전 씨가 생을 마치기 전에 광주시민 앞에 참회하길 촉구했습니다.
혈액암인가 걸렸다는데 그게 참 고통스럽다며… 꼭 유병장수 하길~

 

8. 코로나19 백신 접종이 진행되는 가운데 접종 효과를 높이기 위한 '추가 접종'이 4분기에 시작됩니다. 정은경 단장은 “추가 접종은 기본 접종 완료 6개월이 지난 대상자에 대해 4분기 시작을 목표로 계획 중이다"고 밝혔습니다.
우선 1, 2차 접종부터 집중해서 70% 넘겨 가면서 하심이…

 

9. 지난 29일 한국일보는 '아프간 소녀의 눈물'이라는 제목으로 진천 인재개발원에 자가격리 중인 아프가니스탄인 소녀와 가족의 사진을 모자이크 처리 없이 게재했습니다. 해당 기사에는  지적하는 댓글이 달렸습니다.
아프간에 남아 있는 가족을 어쩌라고 이러는지… 머리는 왜 달고 다녀~

 

10. 일본 국민 10명 중 6명은 스가 총리에 대해 “지도력이 없다”고 생각하는 것으로 조사됐습니다. 니혼게이자이는 스가 정부 지지율이 34%로 집계됐다고 보도했습니다. 이는 2011년 동일본 대지진 때 나오토 정부 이후 처음입니다.
윤석열 캠프로 고고씽 하신 ‘김경진’ 스까 형님이나 스가 총리나… 맛이~

 

11. 환경부가 피라냐와 아프리카발톱개구리를 생태계 위해 생물로 추가 지정하고 브라운송어는 한 단계 높은 생태계교란 생물로 추가 지정했습니다. 외래종이 무분별하게 유입돼 국내 생태계를 파괴하는 일이 없도록 하기 위함입니다.
피나냐, 독개구리를 국내로 들여오는 인간은 대체 머릿속에 뭐가 들었을까?

 

12. 오늘부터 다음 달 3일까지 저기압이 잇따라 지나면서 전국 곳곳에 많은 비가 쏟아질 전망입니다. 곳에 따라 시간당 50㎜의 폭우가 쏟아지고 일부 지역에는 총 강수량이 300㎜가 넘는 호우가 집중될 가능성이 있어 주의가 필요합니다.
이제는 가을비라고 부르는 게 맞지요? 여름아 잘 가라~ 어여와 가을~

 

공수처 “조희연 기소" 조 교육감 측 “진술권 보장 안 돼".
홍준표, 윤석열에 4.2%p 맹추격, 윤·최 하락 홍·유 상승.
윤희숙 후폭풍에 야권 주자 재산검증 화두로 윤·최 떨떠름.
황교안, 과잉 의전 비판에 “당신은 더 심했다" 역풍.
윤석열 첫 공약 "원가주택, 비현실적이다” 여야 후보 비판.
본의 아니게 월급 받는 윤희숙, "세비 전액 반납하겠다”.

 

우리는 기회가 있을 때마다 사랑을 선택할 수 있다. 미소, 악수, 격려의 말, 친절한 인사, 도움의 손길 이 모든 것이 사랑을 향해 내딛는 작은 발걸음이다.
- 헨리 나우웬 -

 

어떻게 보면 어렵지 않은 일이 분명해 보입니다. 따뜻한 말 한마디와 미소가 상대의 마음을 녹이고 훈훈한 세상을 만들 수 있다면 누가 마다하겠습니까마는… 그걸 못 하는 사람이 아쉽게도 참 많다는 말입니다.
오늘 함께 세상을 따뜻하게 한번 해보지 않으시렵니까?

 

류효상 올림.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뉴스레터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등록일 조회수
163 조성훈님의 신문을 통해 알게된 이야기들(2021/10/29) 전민동 (admin) 21-10-29 45
162 조성훈님의 신문을 통해 알게된 이야기들(2021/10/28) 전민동 (admin) 21-10-28 43
161 조성훈님의 신문을 통해 알게된 이야기들(2021/10/27) 전민동 (admin) 21-10-27 49
160 조성훈님의 신문을 통해 알게된 이야기들(2021/10/26) 전민동 (admin) 21-10-26 45
159 조성훈님의 신문을 통해 알게된 이야기들(2021/10/25) 전민동 (admin) 21-10-25 47
158 조성훈님의 신문을 통해 알게된 이야기들(2021/10/22) 전민동 (admin) 21-10-22 58
157 조성훈님의 신문을 통해 알게된 이야기들(2021/10/21) 전민동 (admin) 21-10-21 53
156 조성훈님의 신문을 통해 알게된 이야기들(2021/10/20) 전민동 (admin) 21-10-20 47
155 조성훈님의 신문을 통해 알게된 이야기들(2021/10/19) 전민동 (admin) 21-10-19 58
154 조성훈님의 신문을 통해 알게된 이야기들(2021/10/18) 전민동 (admin) 21-10-18 64
153 조성훈님의 신문을 통해 알게된 이야기들(2021/10/14) 전민동 (admin) 21-10-14 57
152 조성훈님의 신문을 통해 알게된 이야기들(2021/10/08) 전민동 (admin) 21-10-08 76
151 조성훈님의 신문을 통해 알게된 이야기들(2021/10/07) 전민동 (admin) 21-10-07 88
150 동지회의 소식을 담은 동지회보 4호가 나왔읍니다 (2) 첨부파일 전민동 (admin) 21-10-07 81
149 동지회의 소식을 담은 동지회보4호가 나왔읍니다 (1) 첨부파일 전민동 (admin) 21-10-07 8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