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목 조성훈님의 신문을 통해 알게된 이야기들(2021/11/09)
작성 작성자 : 전민동 (admin)
작성일 : 2021-11-09 12:28:58
조회수 : 261회
댓글수 : 0

1. 민주당은 ‘대장동 의혹’을 배임 범죄로 규정하고 이재명 후보를 겨냥한 윤석열 후보의 발언은 ‘사실상의 수사지휘’라고 비판했습니다. "검찰 안에 여전한 잔존 세력을 동원한 사실상의 수사지휘로 심각한 사안"이라고 지적했습니다.

손바닥이 아니라 이번엔 등짝에 큰그림 ‘왕’자라도 새기신 모양이지 뭐야~

 

2. 이재명 후보는 윤석열 후보에게 민생 문제 논의 등을 위한 1대1 회동 및 정책토론회 개최를 제안했습니다. 이에 윤 후보는 “글쎄 무슨 의미인지 정확히 모르겠다"는 반응을 보이며 “한번 생각해보겠다"고 말했습니다.

국민의힘 주장대로하면 “피하는 놈이 돌대가리다” 뭐 이렇게 되나?

 

3. 국민의힘이 청년층 집단 탈당을 놓고 당 내부에서 갑론을박이 이어지고 있습니다. 김재원 최고위원은 “40명이 전부”라는 주장하지만, 이준석 대표는 “1800명 넘는다”며 “2030을 조롱해서 얻는 게 뭐냐"고 반문했습니다.

40명과 1800명을 구분 못 하실 정도로 낮술을 드신 건 아닐 테고… 왜 그러셔~

 

4. 이준석 대표가 김종인 전 위원장의 선거대책위원회 합류 여부에 대해 김 전 위원장이 ‘선대위 전면 재구성'이라는 선결조건을 제시했다고 전했습니다. 김 전 위원장이 선대위 구성에 앞서 기존 캠프의 전면 해체를 요구한 셈입니다.

왕건이에 모여있는 ‘파리 떼’를 몰아내고 왕파리가 무혈입성하신단다~

 

5. 홍준표 의원이 연일 선대위 참여를 거부하는 발언을 내놓으면서 '원팀 선대위' 구성은 사실상 불발됐다는 우려가 나오고 있습니다. 홍 의원은 캠프 해단식에서 "비리 대선에는 참여하지 않는다고 분명히 말했다”며 선을 그었습니다.

좋게 말하면 당심에서 진 것이고 나쁘게 말하면 조직에서 왕따당한 거지 뭐…

 

6. 심상정 후보는 “이재명 후보는 윤석열 후보를 못 꺾을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심 후보는 “이번 대선은 과거로의 정권교체냐, 미래로의 정권교체냐를 결정하는 선거"라며 “이번 대선은 심상정과 윤석열의 대결"이라고 강조했습니다.

3자 구도에서 1대 1 구도가 되었으니 이제 당선만 남으셨네요~

 

7. 김동연 후보 측의 슬로건 표절 주장에 대해 윤석열 캠프 측은 “우리 것도 필요하면 인용하시라”고 답했습니다. 김 후보 측은 “윤 후보 부인 논문표절 논란이 아직 식지도 않은 마당에 백주에 아무 거리낌 없이 베꼈다”고 주장했습니다.

우리 것도 갖다 쓰라는 거 보면 표절을 했다는 얘기지?

 

8. 대선 경선 과정에서 홍준표 의원과 난타전을 벌이며 '홍준표 저격수'로 불렸던 하태경 의원이 홍 의원의 '정치적 천재성'을 칭찬하고 나섰습니다. 하 의원은 "윤석열 후보가 정치 스승으로 모셔야 한다"고 추켜세웠습니다.

홍준표 입장에서 그게 약 올리는 거지 어디 칭찬으로 들리기는 하겠니?

 

9. 국제마피아파 출신 박철민이 “이준석 전 코마트레이드 대표에게 금품을 받아 이재명 후보에게 전달했다”는 주장에 대해 이준석 전 대표가 반박했습니다. 이 대표는 “박철민이 10억 원을 제시하며 허위 제보를 부탁했다”고 했습니다.

박철민이 윤석열 후보를 무척 칭찬하던데… 윤 후보는 좋겠어요~

 

10. 고발사주 의혹을 받고 있는 손준성 검사 측이 공수처 수사과정에서 인권침해를 당했다며 국가인권위원회에 진정을 제기했습니다. 손 검사가 공수처 수사 과정에서 “눈 똥그랗게 뜨고 말한다”는 등의 억압을 받았다고 주장했습니다.

원래 눈을 똥그랗게 뜨고 덤비는 놈이 범인이라던데… 왜그랬어~

 

11. 최근 일부 지방자치단체에서 낮 12시부터 오후 1시까지 공공기관의 운영을 일시적으로 전면 중단하는 ‘점심시간 휴무제’를 도입하자는 주장이 제기되고 있습니다. 적어도 점심시간엔 휴식권을 제대로 보장해달라는 것입니다.

점심시간에 방문하는 사람이 많으니 병원처럼 1시부터 2시까지는 어때?

 

12. 오늘부터 실내체육시설을 제외한 고위험 다중이용시설에서 접종증명·음성확인제, 이른바 '방역패스'의 계도기간이 종료됐습니다. 따라서 이날부터 위반 시 시설 운영관리자나 이용자 모두 과태료나 행정처분 대상이 돼 주의해야 합니다.

진짜 어려웠던 시기에서 한 고개 넘었으니 좀만 더 힘을 냅시다~

 

공수처, '판사사찰 문건' 의혹 사건 윤석열 추가 입건.

홍준표 "이회창 후보도 한 달 만에 지지율 폭락했다”.

이재명 "매주 정책 토론하자" 윤석열 “생각해보겠다".

윤석열 지지자 “2030 청년세대 탈당은 역선택 증거".

국민의힘 대선 경선 후폭풍, 세대갈등 조짐 심상치 않다.

홍준표 “이재명·윤석열 중 지는 사람은 감옥 가는 대선”.

 

사람은 누구나 약속을 한다는 점에서 비슷하다. 하지만, 사람을 구별하는 것은 행동이다.

- 몰리에르 -

 

세상에 공짜 없다는 말이 있습니다.

‘선거는 인류의 진화와 비슷하다’는 말도 있습니다. 선거철이면 납작 엎드려 표를 구걸하던 사람들이 당선만 되면 기고만장해져 고개를 뻣뻣하게 쳐들고 다니는 사람을 빗댄 웃지 못할 얘기입니다.

누구나 한다는 약속을 구분하고 구별하는 사람은 바로 우리입니다.

귀 열고 눈 크게 뜨고 더는 속지 말아야겠습니다.

날씨가 부쩍 추워졌습니다.

건강이 유의하세요.

 

류효상 올림.​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뉴스레터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등록일 조회수
180 조성훈님의 신문을 통해 알게된 이야기들(2021/11/30) 전민동 (admin) 21-11-30 311
179 조성훈님의 신문을 통해 알게된 이야기들(2021/11/29) 전민동 (admin) 21-11-30 285
178 조성훈님의 신문을 통해 알게된 이야기들(2021/11/25) 전민동 (admin) 21-11-25 291
177 조성훈님의 신문을 통해 알게된 이야기들(2021/11/22) 전민동 (admin) 21-11-22 284
176 조성훈님의 신문을 통해 알게된 이야기들(2021/11/19) 전민동 (admin) 21-11-19 290
175 조성훈님의 신문을 통해 알게된 이야기들(2021/11/18) 전민동 (admin) 21-11-18 287
174 조성훈님의 신문을 통해 알게된 이야기들(2021/11/17) 전민동 (admin) 21-11-17 318
173 조성훈님의 신문을 통해 알게된 이야기들(2021/11/16) 전민동 (admin) 21-11-16 292
172 조성훈님의 신문을 통해 알게된 이야기들(2021/11/15) 전민동 (admin) 21-11-15 264
171 동지회의 소식을 담은 동지회보 5호가 나왔읍니다 첨부파일 전민동 (admin) 21-11-12 383
170 조성훈님의 신문을 통해 알게된 이야기들(2021/11/12) 전민동 (admin) 21-11-12 270
169 조성훈님의 신문을 통해 알게된 이야기들(2021/11/10) 전민동 (admin) 21-11-10 263
열람중 조성훈님의 신문을 통해 알게된 이야기들(2021/11/09) 전민동 (admin) 21-11-09 262
167 조성훈님의 신문을 통해 알게된 이야기들(2021/11/08) 전민동 (admin) 21-11-08 257
166 조성훈님의 신문을 통해 알게된 이야기들(2021/11/03) 전민동 (admin) 21-11-03 27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