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목 조성훈님의 신문을 통해 알게된 이야기들(2021/05/17)
작성 작성자 : 전민동 (admin)
작성일 : 2021-05-17 10:16:00
조회수 : 300회
댓글수 : 0

1. 이낙연 전 대표는 전직 대통령 '사면론' 발언에 대해 공식으로 사과했습니다. 이 전 대표는 “국민 갈등을 완화해야 한다는 방안의 하나로 거론했으나 국민의 뜻과 촛불 정신을 충분히 헤아리지 못했다"며 "사과드린다"고 말했습니다.
너무 많이 가셔서 되돌아오는 길이 많이 멉니다. 뛰셔야 할 듯...

 

2. 국민의힘에서는 최근 황교안 전 대표, 조경태 의원 등이 구설에 휘말리자 바짝 긴장하는 분위기입니다. 특히 코로나19 백신처럼 전국민적 관심 사안에 대한 실언이 나오면서, 당 지지율에 치명타를 입힐 수 있다는 우려가 나옵니다.
백신 맞을 자격도 없는 인사들이 순서 오니까 잘만 맞더라... 김종인 바바~

 

3. 본회의장에서 말다툼을 벌인 민주당 문정복·정의당 류호정 의원에 대해 국민의힘이 "오십보백보"라고 싸잡아 비판했습니다. 특히 “야당인 정의당은 분연히 일어나도 모자랄 판에, 감정싸움만 이어가고 있다"고 지적했습니다.
분연히 일어나도 아주 많이 일어난 거 같던데... 국민의힘은 만족을 몰라요~

 

4. 내달 11일 당대표 선출을 위한 전당대회를 앞두고 국민의힘 당권 주자들의 '윤석열 마케팅'이 치열합니다. 서울대 법대, 검찰 시절 인연이 소환된 데 이어 최근에는 이웃이었던 과거까지 언급하며 접점 찾기 경쟁이 과열되고 있습니다.
지역구는 대구, 살기는 #23억 서울 아파트... 가만 보면 대구는 인심도 좋아~

 

5. 홍준표 의원의 복당 문제를 두고 국민의당 내에 갑론을박이 식을 줄을 모르고 있습니다. 야권 대통합 차원에서 이제는 받아들여야 한다는 주장과 복당 허용 시 중도 외연 확장에 방해가 될 수 있다는 반발이 서로 대립하고 있습니다.
‘소금도 오래되면 곰팡이 생겨’... 그래도 한때는 소금이었다는 얘기네?

 

6. 야권 유력 대선주자인 윤석열 전 검찰총장이 대선에 도전한다는 생각은 확고한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윤석열 측은 “잠행이 길어지다 보니 이런저런 말이 나오는 것 같은데, 정치하는 것은 당연한 것이다”고 주장했습니다.
국민의당에 입당할 것인가 말 것인가 간 보는 중... ‘안철수 시즌2’라고나 할까?

 

7. 미국은 백신 접종을 마친 국민이 크게 증가함에 따라 질병통제예방센터가 실내외 마스크 해제를 권고하고 나섰습니다. 미국보다 접종이 늦은 우리나라는 올 추석 즈음에나 실외부터 마스크를 벗을 것으로 방역당국이 전망했습니다.
이거 부럽다는 사람 많겠지만, 나는 별로... 벗으라고 해도 습관처럼~

 

8. 일본에서 코로나19의 확산이 좀처럼 잡히지 않으면서 7월 도쿄 올림픽 개최 반대 기업인이 늘어나고 있습니다. 대형 전자상거래업체 미키타니 최고경영자는 도쿄 올림픽 개최 강행은 ‘자살 임무'라고 강도 높게 비판했습니다.
아직 ‘덴노 헤이카 반자이’를 외치는 가미카제 정신... “살아있네”~

 

9. 미국의 코로나19 백신 지원 가능성에 대해 황교안 전 대표가 자신의 방미 성과와 연결된 것이라 소개하며 "결실이 확인돼 큰 보람을 느낀다"고 말했습니다. 황 전 대표는 또 문재인 대통령에게 한미 정상회담에 대한 조언도 했습니다.
전생에 궁궐에서 살았다고 안 해서 다행이네... 그랬으면 내시가 아니었을까?

 

10. 경찰·소방·해경 등 사회 필수인력을 대상으로 한 코로나19 1차 백신 예방 접종 결과 세 직군 모두 70% 이상의 접종률을 기록한 것으로 확인됐습니다. 소방90%·해경79%·경찰71%를 보이며 집단면역 기준을 넘어섰습니다.
접종율이 아니라 대국민 신뢰도를 얘기하는 줄 알았어요... 딱 그렇거든~

 

11. 경남 창원시는 횡단보도에 건너는 사람이 있으면 자동으로 녹색신호를 연장하는 교통 시스템을 도입한다고 밝혔습니다. 녹색신호 시간 안에 횡단보도를 건너지 못하면 5∼10초를 연장해 안전하게 도로를 건너도록 해 준다고 합니다.
지하철 자동문 가지고 장난하듯 하는 인간은 없어야 할 텐데...

 

12. 헤어진 여자친구를 폭행해 시신경을 손상시킨 40대가 징역 1년 6개월의 실형을 선고받았습니다. 재판부는 “피고인이 범행을 인정하며 잘못을 반성하고 피고인 가족이 선처를 탄원하는 점을 고려했다”고 양형 이유를 설명했습니다.
피해자도 아니고 피고인의 가족이 선처를 탄원했다고?

 

13. 최근 불륜을 저지른 공무원들이 ‘품위유지 의무 위반’으로 징계를 받은 사건이 잇따르며 세간의 주목을 사고 있습니다 불륜이 부도덕한 행위라는 점에는 이견이 없으나 파면 등의 징계까지 받아야 하는지에 대해서는 의견이 분분합니다.
불륜이 업무상 과실도 아닌 것을... 바람 피느라 일을 소홀히 했나?

 

14. 미국 뉴욕타임스가 방송인 박나래 ‘성희롱 논란’을 다뤘습니다. 인터뷰를 통해 한국 사회의 성별 ‘이중잣대’를 지적하면서 서구 기준으로 봤을 때 웃어넘길 수준의 ‘꽁트’가 한국에선 몇 주째 논란거리가 되고 있다고 전했습니다.
너무 급작스럽게 변해 버린 사회 분위기가 숨 막히는 건 사실... 조심조심...

 

홍준표 “이재명 대통령 되면 문 대통령 1년 내 감옥 간다”.
김기현 "훔쳐간 법사위원장직 내놔야, 김오수 논의 가능".
MBC 사장 "광화문 집회, 약간 맛 간 사람들” 발언 논란.
‘문 대통령 가족 명예훼손’ 곽상도 사건, 공수처 검찰 이첩.
바이든 "최저임금 37% 인상" 서명, 내년 3월부터 적용.
기소권 없는 '공수처 1호' 사건 수사 후에도 논란 예상.
여직원 화장실에 불법 촬영 카메라 설치, 고교 교사 입건.

 

시민의 책무는 항상 자신의 입을 열어두는 것이다.
- 귄터 그라스 -

 

단 한마디 “민주주의 만세”를 외치다 끌려가고 쓰러지고 쥐도 새도 모르게 사라졌던 일은 현재 미얀마의 일이기도 하지만, 불과 40년 전 대한민국 광주에서 벌어졌던 일이기도 합니다.
세상이 아무리 많이 바꼈다고 하지만, 아직 우리는 해야 할 말이 너무 많은 것 같습니다.
“기억 하지 않고, 말 하지 않는 역사는 반복될 뿐입니다”

 

류효상 올림.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뉴스레터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등록일 조회수
88 조성훈님의 신문을 통해 알게된 이야기들(2021/07/01) 전민동 (admin) 21-07-01 343
87 조성훈님의 신문을 통해 알게된 이야기들(2021/06/30) 전민동 (admin) 21-06-30 228
86 조성훈님의 신문을 통해 알게된 이야기들(2021/06/25) 전민동 (admin) 21-06-25 232
85 (사)전국민주화운동동지회의 소식을 담은 동지회보2호가 나왔읍니다 첨부파일 전민동 (admin) 21-06-24 357
84 조성훈님의 신문을 통해 알게된 이야기들(2021/06/24) 전민동 (admin) 21-06-24 237
83 조성훈님의 신문을 통해 알게된 이야기들(2021/06/23) 전민동 (admin) 21-06-23 230
82 조성훈님의 신문을 통해 알게된 이야기들(2021/06/22) 전민동 (admin) 21-06-22 247
81 조성훈님의 신문을 통해 알게된 이야기들(2021/06/21) 전민동 (admin) 21-06-21 231
80 조성훈님의 신문을 통해 알게된 이야기들(2021/06/18) 전민동 (admin) 21-06-18 275
79 조성훈님의 신문을 통해 알게된 이야기들(2021/06/17) 전민동 (admin) 21-06-17 236
78 조성훈님의 신문을 통해 알게된 이야기들(2021/06/16) 전민동 (admin) 21-06-16 248
77 조성훈님의 신문을 통해 알게된 이야기들(2021/06/14) 전민동 (admin) 21-06-14 229
76 조성훈님의 신문을 통해 알게된 이야기들(2021/06/11) 전민동 (admin) 21-06-11 268
75 조성훈님의 신문을 통해 알게된 이야기들(2021/06/10) 전민동 (admin) 21-06-10 258
74 조성훈님의 신문을 통해 알게된 이야기들(2021/06/09) 전민동 (admin) 21-06-09 242